'맛있는 스테이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06.28 마약 스테이크, 마약 스파게티 by 박창민 (6)

일생 일대의 새로운 맛경험을 하게되었으나 무어라 표현을 해야할까 고민에 고민을 거듭하다가 겨우 고른 제목이 고작 마약 스테이크, 마약 스파게티 이다. :-(
행여나 context 분석을 제대로 못해내는 검색엔진이나 검열 관계자들 덕분에 내 인생 최고의 고기맛을 선보여 준 David's Sizzling Steak 에 피해가 가지는 않으리라 믿으며 약간은 음식기행 코너에 올라갈 글 치고는 무성의한 글을 하나 올려본다. (필력을 탓하며 글로 표현을 못한다는거야 뭐 그럴 수 있다쳐도, 먹느라 바빠서 사진 한장 제대로 못 찍어온건 좀 성의가 없다고 밖에 표현되지가 않는다. 쩝 T.T)

브리즈번 남쪽의 Sunnybank, 그 중에서도 중국계 음식, 잡화, 식품 등의 진수가 집결된 곳을 꼽으라면 Market Square 가 그 중심에 있다.

Market Square 와 인접한 곳에 있는 Little Taipei Food Court 란 곳에 위치한 David's Sizzling Steak 는 지글지글 구워낸 스테이크에 쫄깃쫄깃한 면발의 스파게티를 곁들인뒤, 데운 야채를 살짝 얹고서 pepper 또는 mushroom 소스로 마무리한 보기만해도 군침이 미친듯이 돌아버리는 굉장히 특이한 스테이크를 제공하는 스테이크 전문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쉽게 생각하자면 패밀리 레스토랑의 멕시칸 화히타처럼 엄청난 고온에 달궈진 팬에 각종 양념과 양파 등에 버무려진 지글지글 익어가는 고기를 연상하면 된다. 하지만, 멕시칸 양념이 아니라 철저한 우리 입맛에 아주 마약처럼 딱 달라붙는 맛이라고 표현하면 그나마 좀 감이 올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집에서 Sunnybank 를 가려면 최소 30km 이상을 달려가야 한다.
문제는 지난 주에 David's Sizzling Steak 에 점심만 먹으러 무려 3번이나 다녀왔다는 사실!!!

분명 마약이 들어있지 않고서야 이런 일이 있을 수는 없다. ^_____^

참고

  • 18불 50센트에 절찬리에 판매되는 스페셜 와규 스테이크는 100% 호주산 와규 고깃덩어리만 거의 양 손바닥 크기이다.
  • 메뉴 하나를 시키면 무조건 셋트바리로 음료수, 샐러드, 스프, 갈릭 토스트 중 2개를 선택할 수 있다.
  • 사이드 메뉴로 딸려나오는 지글지글 쫄깃쫄깃 스파게티! 사실 이거 하나 시키면 스테이크 고깃 덩어리가 덤으로 슝슝 얹어나오는데, 맛이 예술이다. 7불 50센트이고, 역시나 셋트바리로 사이드디쉬 2개 선택할 수 있다.
  • 우리 4식구 총출동하면 와규 스테이크 + 스파게티 이렇게 메뉴 2개 시키면 배터지게 먹을 수 있다. :-)
  • 전시된 사진을 보고서 실망한채 발걸음을 돌렸다간 인생 최고의 별미를 놓친다는 사실! - 그러게 사진 좀 잘 찍어놓지.. T.T
  • 푸드코트 손님의 어림잡아 90% 는 바로 이 David's Sizzling Steak 손님들이다.
  • 주인 또는 주인의 식구로 추정되는 일꾼이 쌍둥이다. 푸드코트 안을 지글지글 스테이크 팬을 든 채 동에 번쩍 서에 번쩍이는 일꾼. 알고보니 쌍둥이 둘이서 콤비로 동/서로 뛰는 것이었다. T.T
  • 우리집에 놀러오는 친구들, 식구들에게 필수 대접 코스로 등록추가되었다. ^^;


 


Posted by 박창민
Bookmark and Share